콘텐츠로 건너뛰기

대한민국 정부의 코로나 확진 시 2023년 7월 27일 현재 방침

  • by

2023년 6월 1일부터 COVID-19 환자의 7일 강제 격리 기간이 5일 격리 권고로 감소되었습니다. 또한, 병원에서만 마스크 착용이 의무화 되었습니다. 다음 달부터 세계 보건 기구가 전 세계적인 건강 비상사태가 종료되었다고 선언한 후, 국제 도착자에 대한 COVID-19 검역 요구 사항을 폐지하고 검사 권장 사항을 종료. 이 외에도 자세한 정보는 한국 질병관리청(KDCA) 및 보건복지부 웹사이트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.

COVID-19 강제 격리 기간 감소 마스크 착용 의무화

2023년 6월 1일 부 터 COVID-19 환자들의 강제 격리 기간이 7일 에서 5일 권고 감소되었습니다. 이로 인해 감염자들은 더 빨리 일상 생활로 복귀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. 또한, 이제 병원에서만 마스크 착용이 의무화 되었습니다. 이러한 정책 변경으로 인해 국민들의 일상적인 활동과 생활이 원활하게 이루어질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됩니다.

세계 보건 기구의 건강 비상사태 종료 선언

세계 보건 기구(WHO)는 전 세계적인 건강 비상사태를 종료하였습니다. 이로 인해 다음 6월 달부터 국제 도착 자에 대한 COVID-19 검역 요구 사항이 폐지되었습니다. 더 이상 국제 도착 자 들은 격리나 검사 등의 추가적인 절차를 수행하지 않아도 될 것입니다. 이로써 국제 교류와 비즈니스 활동 등이 더욱 활발해질 것으로 기대됩니다.

추가 정보 확인하기

위에서 언급한 내용 외에도 더 자세한 정보를 알고 싶다면 한국 질병관리청(KDCA) 및 보건 복지부의 공식 웹사이트를 방문하시기 바랍니다. 해당 사이트에서는 최신 COVID-19 확진 정보와 정부의 대응 방침에 대한 상세한 내용을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.